02-555-5555

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
185 [조선비즈][코로나에 갇힌 아이들]③ 학대로 양육시설 오는 아이 늘어… “심리치료는 1%도 못 받아” 2022-03-02 498
184 [조선비즈][코로나에 갇힌 아이들]② “학원 가고 싶어요”… 시설 아동 위한 코로나 대책은 없었다 2022-03-02 502
183 [아이뉴스 24] [오늘의 유통 단신] KT알파, 설맞이 서울시 '그룹홈' 아동 지원 外 2022-02-10 495
182 [경향신문] 폭력과 복종을 강요한 '집'..버텼다면 달라졌을까 [오늘은 또 어디서, 보호아동 홈리스 되다] 2022-01-17 585
181 [경향신문] 오늘은 또 어디서, 보호아동 홈리스 되다(2) 싸구려 고시원을 잃은 순간 모든 미래가 무너졌다. 2022-01-13 538
180 [SBS뉴스]KLPGA 박현경, 세이브더칠드런에 한우 185㎏ 기부 2022-01-07 536
179 [GLOBAL EPIC] 굿네이버스 서인지역본부-서울시 아동공동생활가정지원센터, 서울시 그룹홈 48개소 생활가전 전달식 진행 2022-01-03 582
178 [쿠키뉴스] “부모님 몇살까지 필요해?” 대답할 수 있는 사람은 없다 2021-11-19 645
177 [경향신문] 아동학대 예방부터 사후관리까지···서울시 아동학대심리치료센터 개소 2021-11-19 658
176 [한겨래] 혼자 55만원, 삼형제 인당 39만원…이상한 그룹홈 생계급여 2021-11-19 594
175 [dongA.com] "보육원 등 시설서 퇴소’ 보호종료 청소년, 잠재적 파산계층” 2021-11-19 559
174 [THE FACT] 부모 징계권 삭제 8개월…'체벌은 범죄' 인식은 아직 2021-11-19 658
173 [여성신문] 양천구, 보호종료아동 자립 지원 사업 추진 2021-11-19 545
172 [서울&] 서울시, ‘보호종료아동’ 보호기간 1년 늘려…“격차 대물림 방지 노력” 2021-11-19 542
171 [법률신문 뉴스] 서울대 공익법률센터, '보호종료 청소년을 위한 생활법률문제 Q&A' 발간 2021-11-19 567

서울시 용산구 한강로2가 백범로 99길 40 102동 2층
Tel. 02-701-8861 I FAX. 02-701-8863 

COPYRIGHT ⓒ 2014 서울특별시 아동공동생활가정 지원센터. All Rights Reserved.